• 조회수 350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아이들이 즐기는 정월대보름

    정월대보름은 아이들도 기다리는 작은 명절입니다. 어른들이 풍년을 기원하는 간절한 마음으로 정월대보름을 준비한다면 아이들은 친구들과 어떻게 놀까를 준비합니다. 아이들이 정월대보름을 기다리는 이유 중 하나는 쥐불놀이와 깡통 돌리기 때문입니다. 주인공인 영철, 민수, 지원이도 마찬가지입니다. 세 친구는 정월대보름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합니다. 옆 동네 친구들과 깡통 돌리기 대결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매년 어른들의 쥐불놀이는 아이들의 깡통 돌리기와 함께 합니다. 아이들은 며칠 전부터 깡통 돌리기에 적당한 깡통을 준비해서 구멍을 뚫고 결전의 날을 기다립니다. 쥐불놀이가 시작되고 아이들도 깡통 돌리기를 시작합니다. 올해는 누구 깡통의 불꽃이 가장 멋질까? 기대에 찬 아이들의 정월대보름이 시작됩니다. 이 그림책은 설레고 재미있는 정월대보름 축제 같은 모습을 이준선 화가의 멋진 그림으로 생생하게 보여줍니다. 잊혀져 가는 우리 세시풍속에 대한 이해와 더불어 아이들의 전통놀이에 대한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이야기도 읽고 바깥 놀이도 하는 그림책

아이들에게 놀이는 학습 이상으로 중요한 활동입니다. 놀이를 통해 인성은 물론 대인관계, 사회성 등을 기를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입시 경쟁으로 인해 어린 시절부터 순수한 놀이보다는 다양한 사교육의 일환으로 예체능을 배우기 급급한 게 현실입니다. 하지만 이제 유아 누리 과정에서 모든 학습은 놀이를 통해 이루어지도록 강조하고 있습니다. [놀이깨비 그림책] 시리즈는 다양한 실내 놀이, 실외 놀이, 숲 놀이 등을 소재로 재미난 창작 그림책을 읽고 놀이해 보는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우리 고유의 세시풍속

우리나라에는 열두 달의 세시풍속이 있습니다. 그중 정월대보름은 음력 1월 15일을 말합니다. 우리나라는 예로부터 달의 움직임을 이용한 음력을 사용하였고 이를 이용해 농사를 지었습니다. 우리 조상들은 한 해를 시작하는 첫 번째 달의 보름날을 설(음력 1월 1일)만큼이나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정월대보름을 전후로 다양한 놀이와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음력 1월 14일을 작은 보름이라고 부를 정도로 중요하게 생각했다고 합니다.) 오곡밥과 묵은 나물 먹기, 쥐불놀이, 달집태우기, 부럼 깨기, 귀밝이술, 다리밟기, 달맞이 등의 다양한 행사가 전해오고 있습니다. 이런 놀이와 행사들은 한 해 농사와 관련이 있으며, 건강을 기원하기도 합니다. 지역에 따라서 약간의 차이가 있지만 농사와 관련 있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누리 과정 연계
신체운동건강; 바깥에서 신체활동하기, 사회관계; 다른 사람과 더불어 생활하기
1학년 2학기 국어 1 소중한 책을 소개해요. 1학년 2학기 국어 9 겪은 일을 글로 써요.
통합교과 1학년 2학기 통합(겨울1) 우리의 전통문화,
그림작가 정보
  • 어릴적엔 틈만나면 산과 들로 쏘다니며 노는 개구장이였고 그림그리기와 만들기를 할때도 시간가는 줄 몰랐어요. 초등학교 미술 시간에 그린 아버지 그림이 '소년' 잡지의 표지로 쓰인 적이 있는데 아마도 그게 일러스트레이터로서의 첫발이었나봐요. 아름다운 자연과 옛것을 그리는게 즐겁습니다. 작품으로 <팥죽 호랑이와 일곱 녀석> <마법사가 된 토끼> <호랑이와 약지> <공주의 방 & 왕자의 성> <소원 들어주는 호랑이바위> <호랑이를 잡은 반쪽이> <여울이의 미술관 나들이> 등의 그림책과 동화책 <어울리는 곳간,서울> <산골소년과노신사>  <도깨비 시장> <옛무덤이 들려주는 이야기한국사> <자전거소년> <부산 소학생 영희,경성행 기차를 타다> 등이 있어요. 

글작가 정보
  • 우은선
  •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하고 대학원에서는 출판을 전공했습니다. 청량산 아래 작은 책방에서 책방지기로 살며, 어떻게 하면 책을 즐겁게 읽을 수 있을까 늘 생각합니다. 즐거운 책 읽기를 함께하기 위해 학교와 도서관 등에서 다양한 연령을 대상으로 강연합니다. 쓴 책으로 『미디어의 쓸모(공저)』가 있으며 『단호박이 주렁주렁』은 첫 번째 그림책입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