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9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별빛의 선물과 달빛의 희망

    별은 우리에게 길을 인도하기도 하고, 마음의 안정을 주기도 합니다. 긴 여정을 떠나는 삶의 길을 비추어주는 등대처럼 그저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위안을 줍니다. 그림책에서 별님은 자신을 희생하여 하양고양이에게 빛을 넘겨주고 소멸합니다. 별빛을 이어받은 하양고양이는 하늘 높이 올라가 달님이 되지요. 무심하게 반짝이지만 변하지 않는 별의 모습에서 늘 그자리에서 우리를 지켜보는 부모님을 떠올리게 합니다.

    하양고양이는 별의 빛을 그대로 이어받아 달님이 됩니다. 그리고 하늘 높이 올라가 어두운 밤하늘을 환하게 밝힙니다. 달이 된 하양고양이는 이제 희망의 증거가 되었습니다. 미숙하고 온전한 모양이 아닌 초승달의 모습에서 점점 성장하는 모습을 독자들에게 보여 줍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한국화 물감으로 아름답게 채색한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 그림은 한국화 물감을 사용하여 담백하고 차분하게 표현하였습니다. 그러나 밝고 경쾌한 색채를 담고 있어 마치 아크릴이나 유화 그림을 보는 듯한 독특한 느낌을 풍깁니다. 차분하고 서늘한 느낌의 화풍은 하양고양이의 별빛과 달빛의 이야기에 잘 어우러져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보입니다. 노영효 작가는 사실적인 화풍의 그림을 잘 표현하는 작가로, 잊혀지고 사라지는 흔적들을 현실에서 찾아 그것을 이어가는 그림을 추구합니다. 이번 그림책에서는 작가의 그림을 통해 원작에 담지 않았던 “희망”의 이야기를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원작과는 또 다른 색으로 그림을 연출한 작가의 순수한 열정이 위대한 사랑이야기로 재탄생했습니다.

[작가의 말]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는 원작 『반짝반짝』을 리메이크 한 작품

사람들은 늘 새롭고 흥미로운 이야기에 집중합니다. 이야기를 보거나 듣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것을 다시 해석하며 서로 공유하기도 합니다. 책뿐만 아니라 드라마나 영화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은 다양한 의견으로 이야기꽃을 피우게 됩니다. 이런 관심은 도대체 어디서 오는 걸까요? 그 이유를 아이들에게서 찾아 볼 수 있습니다. 그림책 『반짝반짝』과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 속의 주인공인 ‘별을 좇는 고양이’처럼 아이들은 흥미롭고 아름다운 것에 관심을 가집니다. 그리고 그것을 잡거나 보기 위해 애를 씁니다.

매혹적이고 찬란한 것들은 쉽게 손에 잡히지 않습니다. 인간은 늘 매혹적이고 찬란한 것에 매료되었고 또 열망해 왔습니다. 어른들에게 이야기가 매혹적인 거라면 이야기를 듣고, 보고, 읽는 것은 본능인 것입니다. 원작 『반짝반짝』을 리메이크 한 이유는 원작에서 담아내지 못한 희망에 대한 의미를 덧붙여 전하기 위해서입니다.

“행복한 가정은 모두 비슷한 이유로 행복하지만,
불행한 가정은 저마다의 이유로 불행하다.”
- 톨스토이의 소설 『안나 카레니나』 중에서

이 책의 첫 문장을 저는 이렇게 해석합니다. ‘인간이 행복하다면 궂이 그 이유를 찾지 않지만, 불행하다면 그 이유를 찾아 행복해지려고 노력한다.’

우리는 본능적으로 희망을 안고 살아 갑니다. 절망같은 하루하루가 이어진다 해도 마음속에 희망을 품고 있다면 그것은 삶의 이유가 되고, 살아갈 힘이 되는 것입니다.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는 희망을 얻는 이야기를 표현한 그림책입니다. 이 책이 누군가에게 희망이 되기를 바라며….
그림작가 정보
  • 노영효
  • 잊히고 사라져가는 것들의 흔적을 그림으로 남기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원작 그림책 『반짝반짝』의 리메이크 그림책인 『반짝반짝 달빛 고양이』와의 만남은 저에게 또 다른 흔적이 되었습니다. 첫 그림책이라 낯설고 힘든 과정이었지만 앞으로 다른 그림책을 통해 여러분과 다시 만나고 싶습니다.

글작가 정보
  • 황적현
  •  자장가 대신 아버지의 옛날이야기를 듣고 자란 행복한 작가입니다. 돌아가시는 날까지 소년처럼 아름다운 마음을 잃지 않으셨던 아버지를 그리며, 오늘도 열심히 창작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 『주근깨 구름』 『반짝반짝』이 있고, 장편동화책으로는 『너에게 하지 못한 말』,그린 책으로 『따뜻한 눈사람』, 『요술빵집의 새싹 한 컵』, 『도깨비 빙수』, 『보름달 케이크』 등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