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97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심심해, 심심해, 심심해!”
    너무 심심해서 흔들리는 한 지붕 세 친구
    개와 고양이와 쥐의 특별한 우정 이야기!
    우정과 신뢰의 소중함을 알려 주는 그림책
    - 『납작한 토끼』, 『나무』, 『나는 힐버트』의 작가
    독창적인 감성의 바두르 오스카르손 데뷔작!
    - 북서유럽 아동청소년 문학상, 화이트레이븐상 수상작

    개와 고양이와 쥐는 서로 좋은 친구예요. 다 함께 평화롭게 살고 있지만 한 가지 문제는 너무 지루하다는 거예요. 그래서 때론 다들 서로 쫓고 쫓기던 옛날을 그리워하기도 하죠. 무료한 일상이 계속되던 어느 날, 개는 심심함을 참지 못하고 고양이에게 마구 짖고 말았어요. 그 후 세 친구에게는 어떤 일들이 벌어졌을까요? 『개와 고양이와 쥐』는 우리나라에서도 『납작한 토끼』를 시작으로 최근작인 『나무』, 『나는 힐버트』 등 독창적인 감성의 그림책들을 연이어 출간하고 있는 바두르 오스카르손의 데뷔작입니다. 북서유럽 아동청소년 문학상과 화이트레이븐상(2006)을 받은 이 책은 작가 특유의 단순하고도 재치 있는 이야기로 우정과 신뢰의 소중함을 알려 줍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납작한 토끼』, 『나무』, 『나는 힐버트』의 작가
독창적인 감성의 바두르 오스카르손 데뷔작!
세상을 향한 그의 첫 번째 이야기!

북유럽 페로 제도의 아티스트 바두르 오스카르손은 자신이 쓰고 그린 첫 그림책 『개와 고양이와 쥐』로 북서유럽 아동청소년문학상과 화이트레이븐상(2006)을 수상하며 그림책 작가로서 처음 세상에 이름을 알렸습니다. 이후 단순함 속에 유머와 진지한 주제를 동시에 담은 독특한 스타일의 작품들로 북유럽 아동청소년 문학상을 비롯해 많은 상을 받았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납작한 토끼』를 시작으로 연이어 출간된 『어디 있니, 윌버트?』, 『풀밭 뺏기 전쟁』, 최근작인 『나무』, 『나는 힐버트』까지 그의 그림책은 늘 상상의 여백을 남기며, 다양한 사람들이 어울려 살아가는 세상에서 ‘다름’, ‘배려’, 그리고 ‘함께’란 어떤 의미인지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해 줍니다. 독창적인 감성의 그림책 작가 바두르 오스카르손의 데뷔작 『개와 고양이와 쥐』를 만나 보세요!

친구가 된다는 것, 서로를 믿는다는 것!
우정과 신뢰의 소중함을 알려 주는 이야기

『개와 고양이와 쥐』는 개와 고양이와 쥐라는 조금은 특별한 세 친구의 이야기입니다. 아웅다웅 쫓고 쫓기던 역사를 뒤로하고 이제는 친구가 되어 한 지붕 아래 사이좋게 살고 있죠. 하지만 한 가지 문제는 너무 지루하다는 거예요. 긴장감 없는 일상이 무료하게만 느껴지던 어느 날, 개가 생각 없이 저지른 일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커져 버립니다. 의심은 오해를 부르고 서로의 노력으로 지켜왔던 우정과 평화도 흔들흔들! 위기를 맞은 세 친구는 우정을 회복할 수 있을까요? 세 친구는 다시 한자리에 모여 앉습니다. 어떻게 된 일인지 알아야 했거든요. 오랜만에 이러쿵저러쿵 긴 이야기로 서로 마음을 털어놓으며 세 친구는 깨닫습니다. ‘우리는 여전히 친구’이고, 갈등을 해결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대화와 소통’이라는 것을요. 어렵고 불편한 관계를 넘어 믿음과 협조로 친구가 된 개와 고양이와 쥐는 저녁이면 둘러앉아 도란도란 이야기할 수 있는 ‘친구’를 잃고 싶지 않았어요. 늘 함께하는 친구의 소중함을 알고 있으니까요. 친구가 된다는 것은 서로 믿고 인정하며 양보와 배려로 노력하는 것입니다. 너무나 심심해서 벌어진 한바탕 소동에 흔들리고, 실수와 오해가 있었지만 믿음과 대화로 마주 앉는 세 친구의 이야기는 우정과 신뢰의 소중함을 일깨워 줍니다.
그림작가 정보
  • 바두르 오스카르손
  • 1972년 북유럽의 작은 나라 페로 제도에서 태어났으며 작가, 삽화가, 미술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어린이 잡지의 삽화 작가로 활동을 시작했으며, 2004년에 출간된 그의 첫 그림책 《개와 고양이와 쥐》로 2006년 북서유럽 아동청소년 문학상을 받았습니다. 그의 그림은 만화 일러스트레이션과 비슷하며, 한눈에 기분과 분위기를 명확하게 전달합니다. 최근작인 《나무》는 2018년에 북유럽 아동청소년 문학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그 외에도 다수의 상을 받았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나무》, 《윌버트》, 《잔디밭 전쟁》 등이 있습니다.
     

번역가 정보
  • 권루시안
  • 편집자이자 번역가로서 다양한 분야의 다양한 책을 독자들에게 아름답고 정확한 번역으로 소개하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는 데일 마틴의 《신약 읽기-역사와 문헌》(문학동네), 이반 일리치·데이비드 케일리의 《이반 일리치와 나눈 대화》(물레), 아가트 아베르만스의 《식물 스케치 노트》와 《자연 스케치 노트》(진선출판사), 앨런 라이트맨의 《아인슈타인의 꿈》(다산북스), 데이비드 크리스털의 《언어의 죽음》(이론과실천) 등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