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0l좋아요 5
    그림책자세히보기
    인간들 때문에 산에서 쫓겨난 멧돼지는 어디로… [한국일보 20161104]
    별점 :
    작성자 : 그림책박물관
    2016-11-09
    조회수 : 657

    미디어 : 한국일보

    원문 : https://www.hankookilbo.com/v/11c9578c4b814d8b950d9694585145c8

    필자 : 소윤경. 그림책 작가

    등록일 : 2016.11.04

     

    가을철이면 월동준비를 앞두고 먹을 것을 찾아 도시에 나타난 멧돼지들이 뉴스에 자주 출연한다. 방향을 잃고 질주하는 이 불청객들에게 혼비백산한 채로 쫓기는 사람들의 모습은 마치 투우 경기를 연상시키기도 한다. 결국, 경찰들이 쏜 총에 맞고 누운 멧돼지 사체를 확인하는 것으로 해프닝은 끝이 난다.

    권정민 작가의 ‘지혜로운 멧돼지가 되기 위한 지침서’는 난개발로 인해 산에서 쫓겨난 멧돼지 가족의 새로운 보금자리를 찾기 위한 사투(?)를 유쾌 발랄하게 기록한 그림책이다. 책 표지를 열면 책상에 앉은 멧돼지 한 마리가 뭔가를 적고 있다. 동족들에게 자신의 도시 이주 경험을 쓰고 있는 것이다.

    멧돼지 가족들은 엉겁결에 서울이라는 도시로 내몰렸다. 어디가 어딘지 모를 낯선 도시는 이들에게 만만한 곳이 아니었다. 위험천만하고, 배고프며, 심지어 이유 없이 쫓기는 신세가 되기까지도 한다. 시급한 것은 어린새끼들을 데리고 추운 계절이 오기 전에 반드시 집을 구해야 한다는 것이다. 담담한 문체의 생존교본은 주인공 멧돼지의 절박한 상황과는 묘한 대조를 이룬다.

    대략적인 지침들은 이런 식이다. 하루아침에 집이 없어져도 당황하지 말고 새 집을 찾아 나설 것, 이보다 더 심각한 상황이 아닌 것에 감사할 것, 먹을 수 있을 때 충분히 먹어 둘 것, 새로운 동네에 왔으면 분위기를 파악할 것, 수상한 녀석들이 나타나면 일단 피할 것. 그림 속에서는 청계천, 광화문 등 실제 서울이 배경이 되고 있다. 작가는 주인공 멧돼지의 표정과 동작을 익살맞게 그려냈다. 절대 절명의 심각한 상황에도 실소를 자아내게 한다.

    현대 건축과 토목기술의 눈부신 발전은 매일매일 지도를 바꿔 나간다. 자고 일어나면 산이 통째로 깎여 나가고, 바다가 육지로 메워지고, 강이 멈춰 선다. 하지만, 지도상에 표시된 몇 평, 몇 킬로미터라는 치수로는 측정 되어지지 않는 값이 있을 것이다. 과연, 그곳에 살던 생명들은 어디로 간 것일까? 아무렇지 않게 깔아뭉개고 절단 내버린 곳에서 아이를 키우고 이웃들과 평생을 살아온 사람들은 모두 어디로 흩어졌을까? 낡은 집들이 헐린 자리에 지어진 마천루 같은 아파트 단지로 들어가 편히 살고 있을까? 그림책을 보는 내내 마음이 짠한 것은 멧돼지들의 모습이 오늘날 도시 서민들의 서글픈 자화상과 닮아있어서 이다.

    소윤경 그림책 작가

     

     

     

    작성자 리뷰 더보기
번호 책 제목 리뷰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673 지혜로운 멧돼지가 되기 위한 지침서 인간들 때문에 산에서 쫓겨난 멧돼지는 어디로… [한국일보 20161104] 그림책박물관 2016-11-09 658
672 끝지 참 놀랍고 대단한 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648
671 에밀리 바바라 쿠니를 사랑하게 만든 그림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795
670 검은 새 슬플 때 눈물이 흐르듯 쓰고 싶고 그리고 싶은 강렬한 욕구가 생깁니다. 김숙영 2016-11-03 614
669 앤디와 사자 이 책을 생각하면 유쾌한 기분과 함께 어린 아들의 웃음소리가 떠오릅니다 김숙영 2016-11-03 618
668 잘 가, 안녕 로드킬 당한 동물 떠나 보내는 할머니의 수레 [한국일보 20161006] 그림책박물관 2016-10-14 851
667 달님의 산책 꿈 속 아가, 달이 돼 구름 위를 산책하렴 [국제신문 20160923] 그림책박물관 2016-10-06 894
666 개구리 왕자 그 뒷이야기 도로 개구리가 되려는 왕자, 그 결말은… [한국일보 20160930] 그림책박물관 2016-10-02 926
665 심야 이동도서관 우리 영혼이 먹은 양식들 [레디앙_20160831] 그림책박물관 2016-09-29 1140
664 나의 작은 집 우리집에는 어떤 꿈이 담겨 있을까…'나의 작은 집' [국제신문_20160909] 그림책박물관 2016-09-28 1078
663 시튼 동물기 아이도 매혹된 ‘동물의 기품 있는 죽음’ [한국일보_20160909] 그림책박물관 2016-09-23 985
662 감기 걸린 물고기 누가 감기에 걸렸다고? [한국일보_20160923] 그림책박물관 2016-09-23 966
661 평화란 어떤 걸까? 평화는 거창한 게 아니에요 [한국일보 20160902] 그림책박물관 2016-09-09 1010
660 나의 작은 집 마포구 배경… 젠트리피케이션 속 개인들의 소소한 삶 그림책박물관 2016-09-03 1183
659 폭풍우 치는 밤에 염소와 늑대, 아슬아슬한 평화 ‘손에 땀’ 그림책박물관 2016-08-31 1272
658 야호! 비다 오늘은 달콤 내일은 씁쓸?… 내 마음에 달렸다 그림책박물관 2016-08-31 1129
657 할머니의 여름휴가 상상이 행복한 선물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229
656 우리가 보는 세상 과연 하나일까… 다양한 관점의 존재 일깨워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252
655 잘 자, 뽐뽐 “나만 따라다녀야 해”… 강아지와 나누는 ‘우정’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076
654 시간이 흐르면 닳은 지우개·사라진 나무… 철학책 못지않은 여운 그림책박물관 2016-08-23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