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8l좋아요 4
    그림책자세히보기
    우리집에는 어떤 꿈이 담겨 있을까…'나의 작은 집' [국제신문_20160909]
    별점 :
    작성자 : 그림책박물관
    2016-09-28
    조회수 : 1077

    미디어 : 국제신문

    원문 : http://www.kookje.co.kr/mobile/view.asp?gbn=v&code=0500&key=20160910.22013191611

    필자 : 최민정 기자

    등록일 : 2016.09.09 (금)

    말이면 온 가족을 TV 앞으로 모이게 했던 프로그램 중에 '러브 하우스'가 있었다. 매주 어려운 이웃집을 찾아가 건축가와 진행자가 그들의 사연을 듣고 집 전체를 고쳐주고 그들의 삶에 맞게 장식했다. 원래의 집이 불편하고 누추할수록 변신한 집이 가져다주는 카타르시스는 커졌다. 러브 하우스가 오랫동안 사랑 받으며 방영될 수 있었던 건 우리 옆집에 사는 사람들의 집을 구경하는 데만 있지 않았다. 어려운 이웃에게 좋은 집을 보상해줌으로써 더 잘 살길 응원하고, 동시에 나도 '어떤 집에서 살아야지'하고 상상할 수 있어서였다.
     
    책 '나의 작은 집'을 보며 러브하우스가 떠오른 건 바로 그러한 점 때문이었다. 이 그림책도 집이라는 공간을 매개체로 다른 누군가의 인생을 이해하고 응원하고 나아가 나의 꿈에 대해 생각해보게 한다. 
    오래되고 낡은 소박한 집에 다섯 주인이 거쳐 간다. 이 집은 정비사의 집에서 사진사의 집을 거쳐 홀로 사는 할머니의 집, 모자가게 청년들의 집, 아가씨의 찻집이 된다. 전혀 다른 삶을 사는 이들이지만 공통점이 있다면 집에 그들의 꿈이 담겨 있다는 점이다. 책은 같은 집에 살았던 집 주인들의 꿈을 그림으로 펼쳐놓는다. 마치 남의 집에 초대되어 구경하러 간 것처럼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작은 집에 살았던 사람의 기호나 취향에 따라 벽체, 지붕, 마당 등의 공간을 다르게 표현하고 소품도 하나하나 살아 있다.

    늦은 밤까지 일하는 정비사 아저씨는 언젠가 자신이 만든 자동차를 타고 사랑하는 사람과 여행하는 것을 꿈꾼다. 온 동네 사람들의 사진을 찍는 초원 사진관 아저씨는 아프리카에 가서 마음껏 사진을 찍길 바란다. 혼자인 할머니는 길고양이들과 외로이 가족을 기다린다. 모자가게 청년들은 알록달록한 모자를 100가지 만든다.

    이들이 어떤 모습으로 다른 집에 이사를 한 건지는 알 수 없지만 분명 꿈을 이뤘을 것이라는 확신이 든다. 그럴 수 있는 건 그들의 집에 노력이 담겨 있기 때문이다. 정비사 집은 공구와 자동차 설계도로, 사진사 집은 카메라와 사람 사진들로, 모자 가게 청년들의 집은 독특하고 색다른 모자들로 가득하다.
     
    이 책의 모델이 된 '작은 집'은 실제 작가의 작업실이다. 작가는 자신이 작업실로 사용하는 공간에서 살다간 사람들의 이야기가 궁금해져 이 그림책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찻집 아가씨의 집에 정비사, 사진사 등 이전에 살았던 사람들이 손님으로 찾아가는 것을 보면 뭉클하다. 흘러간 시간 속에 한 집이 담아낸 역사성이 느껴진다. 
    마지막 페이지를 덮으면 어른이든 어린 독자든 스스로 묻게 된다. 우리 집에는 어떤 꿈이 담겨 있는가.

     

     

    작성자 리뷰 더보기
번호 책 제목 리뷰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673 지혜로운 멧돼지가 되기 위한 지침서 인간들 때문에 산에서 쫓겨난 멧돼지는 어디로… [한국일보 20161104] 그림책박물관 2016-11-09 657
672 끝지 참 놀랍고 대단한 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648
671 에밀리 바바라 쿠니를 사랑하게 만든 그림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794
670 검은 새 슬플 때 눈물이 흐르듯 쓰고 싶고 그리고 싶은 강렬한 욕구가 생깁니다. 김숙영 2016-11-03 613
669 앤디와 사자 이 책을 생각하면 유쾌한 기분과 함께 어린 아들의 웃음소리가 떠오릅니다 김숙영 2016-11-03 618
668 잘 가, 안녕 로드킬 당한 동물 떠나 보내는 할머니의 수레 [한국일보 20161006] 그림책박물관 2016-10-14 850
667 달님의 산책 꿈 속 아가, 달이 돼 구름 위를 산책하렴 [국제신문 20160923] 그림책박물관 2016-10-06 894
666 개구리 왕자 그 뒷이야기 도로 개구리가 되려는 왕자, 그 결말은… [한국일보 20160930] 그림책박물관 2016-10-02 926
665 심야 이동도서관 우리 영혼이 먹은 양식들 [레디앙_20160831] 그림책박물관 2016-09-29 1139
664 나의 작은 집 우리집에는 어떤 꿈이 담겨 있을까…'나의 작은 집' [국제신문_20160909] 그림책박물관 2016-09-28 1078
663 시튼 동물기 아이도 매혹된 ‘동물의 기품 있는 죽음’ [한국일보_20160909] 그림책박물관 2016-09-23 985
662 감기 걸린 물고기 누가 감기에 걸렸다고? [한국일보_20160923] 그림책박물관 2016-09-23 966
661 평화란 어떤 걸까? 평화는 거창한 게 아니에요 [한국일보 20160902] 그림책박물관 2016-09-09 1010
660 나의 작은 집 마포구 배경… 젠트리피케이션 속 개인들의 소소한 삶 그림책박물관 2016-09-03 1183
659 폭풍우 치는 밤에 염소와 늑대, 아슬아슬한 평화 ‘손에 땀’ 그림책박물관 2016-08-31 1272
658 야호! 비다 오늘은 달콤 내일은 씁쓸?… 내 마음에 달렸다 그림책박물관 2016-08-31 1129
657 할머니의 여름휴가 상상이 행복한 선물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229
656 우리가 보는 세상 과연 하나일까… 다양한 관점의 존재 일깨워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252
655 잘 자, 뽐뽐 “나만 따라다녀야 해”… 강아지와 나누는 ‘우정’ 그림책박물관 2016-08-24 1076
654 시간이 흐르면 닳은 지우개·사라진 나무… 철학책 못지않은 여운 그림책박물관 2016-08-23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