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10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한줄댓글
  • 김선희
  • 2020-09-14
  • 할머니와 정이의 세대를 띄어넘은 소통과 따뜻한 정이 느껴지는 책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