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07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소윤이네 집에는 뒤주가 있어요. 할머니의 할머니 때부터 전해져 온 것이지요. “저 안에 도깨비가 살고 있단다. 오래된 물건들이 도깨비가 되거든.” 소윤이는 뒤주 안이 궁금했어요. 그러자 할머니는 짝짝이 도깨비들이 있으니 함부로 열면 안 된다고 했지요. 보름달이 환하게 마루를 비춘 어느 날 밤이었어요. 소윤이는 할머니가 자는 것을 확인하고, 뒤주 열쇠를 꺼내 열어 보았어요. 그러자 짝짝이 도깨비들이 우르르 튀어나와 투덜투덜 불만을 터뜨리기 시작했지요. 짝짝이 도깨비들의 불만이 무엇인지 귀를 기울여 볼까요?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달책빵」 시리즈 소개
동화를 써 주신 작가에 대하여

우리나라 대표 아동문학 작가의 작품을 한자리에 모아 놓은 창작동화 시리즈입니다. 이 시리즈에 참여한 작가분들은 방정환문학상, 윤석중문학상, 이주홍문학상, 소천아동문학상, 대한민국아동문학상, 계몽아동문학상, 박홍근아동문학상, 한국아동문학상 등 다수의 수상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현재 초등학교 교과서나 이전 교과서에 작품이 수록된 작가분들입니다.

동화 특징에 대하여

「달책빵」 시리즈는 배려와 나눔, 약속 등 삶을 살아가는 지혜와 올바른 가치관을 키울 수 있는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나’보다 ‘우리’를 위하는 배려, 서로의 감정을 이해할 수 있는 시간, 용기를 내는 방법, 약속의 중요성과 야생 동물 보호에 관한 사회 문제 등을 동화 속에 녹여 내어, 어린이들이 삶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지혜와 가치관에 대한 지표가 되어줍니다. 책을 읽고 난 후엔 권말 부록에 있는 작가님이 작품을 쓰게 된 동기와 주제에 관한 이야기를 볼 수 있어, 어린이들에게 더 많은 생각거리 또한 줄 수 있습니다.

작가의 말

우리 고유의 ‘도깨비’ 이야기는 재미있고 친밀감이 느껴집니다. 특히 외국에 있는 괴물들과 달리 사악하지도, 이유 없이 사람을 해치지도 않아 오히려 재미있는 친구 같지요. 이 동화에선 우리 고유의 도깨비 특징을 단지 짝이 없다는 이유로 버림받은 물건들에 부여하여, 그들의 목소리를 들려주고 싶었습니다. ‘우리도 어딘가에 쓰임새가 있을 거야!’ 하고 외치는 목소리 말이지요. 짝이 없다고 그 가치를 의심할 수는 없습니다. 짝짝이가 되더라도 그 자체로 가치를 알아봐 주면 좋겠습니다. 짝짝이 물건들을 소중하게 모은 소윤이 할머니와 그 짝짝이 물건들로 나만의 개성과 멋을 찾은 소윤이처럼 말이지요.
그림작가 정보
  •  

글작가 정보
  • 정진
  • 정진 선생님의 초등학교 3학년때부터 작가가 되는 게 꿈이었대요. 그래서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 했고. 지금은 작가가 되어 더 좋은 글을 쓰기 위해 고민하고 있어요. 선생님은 어떤 어려운 상황에서도 긍정적인 의미를 찾아내는 것이 "동화읭 본질"이라고 믿는데요. 어린이들한테 작은 기쁨을 주는 이야기꿈이 되고 싶고, 여림 풀잎처럼 아름다운 어린이들을 더 이해하고 사랑하는 사람이 되는게 선생님의 꿈이랍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