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32l좋아요 2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책 읽기 과정을 산에 오르는 과정에 빗대어 구성한 유쾌한 그림책!

    책을 오른다고요?
    산도 아니고, 책을 어떻게 올라요?
    궁금한가요? 그럼 이 책과 함께 책을 올라 봐요.
    책을 읽는 과정과 산을 오르는 과정이 어떻게 다르고,
    어떻게 같은지를 생각하며 책 읽기에 빠져들 거예요.

    강은경의 『책에 오르기』는 책 읽기 과정을 산을 오르는 과정에 빗대어 표현한 그림책이에요. 책의 첫 장을 넘길 때의 설렘과 산을 오르기 위해 첫 발을 떼는 순간의 설렘, 책을 대하는 사람들의 태도와 산을 대하는 사람들의 태도, 책을 다 읽고 난 뒤의 뿌듯함과 산꼭대기에 올라선 순간의 기쁨을 유쾌하게 만나 보아요. 마치 산을 오르듯이 책장을 하나하나 넘기다 보면 어느새 산에 다 오르고, 한 권의 책을 다 읽은 것 같은 뿌듯함을 느끼게 된답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 책을 오르는 거야, 산을 읽는 거야?
살랑살랑 시원한 바람이 불고, 구름도 뭉게뭉게 예쁘게 떠 있어요. 이런 날은 무엇을 할까요? 야외로, 들로, 산으로, 강으로 나들이를 가야 한다고요. 아니 아니요, 이런 날은 재미있는 책을 읽기 딱 좋은 날이에요. 우리 주변에 많이 있는 책들 중 하나를 척 골라서 한 장 한 장 오르기만 하면 정말 즐거울 거예요. 그런데 이 책을 넘기다 보면 산을 오르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왜 그럴까요? 함께 『책에 오르기』를 한 장 한 장 넘기며 읽어 보아요. 책 읽기의 새로운 즐거움이 느껴질 거예요.

- 책 읽기 재미있나요?
아빠와 엄마와 등산할 때를 기억해 봐요!
책에 오를 준비가 되었나요? 그럼 책 꼭대기를 향해 한 발 척 내딛어 봐요. 처음에는 무엇을 만나게 될지 기대하며 걸으니 발걸음이 신날 거예요. 하지만 중턱쯤에 다다르면 숨도 차고, 힘이 들어요. 힘이 드는데, 어렵게 계속 가야만 할까요? 힘이 든다면 잠깐 쉬어도 괜찮아요. 힘겹게 올라왔으니 잠깐 쉬며 싸온 도시락도 먹고요. 책 읽기가 잠깐 지루한가요? 그렇다면 잠깐 책장을 덮어도 괜찮아요. 조금 쉬었다가 다시 펼치면 되니까요? 엄마 아빠와 등산할 때를 기억해 봐요. 산에 오르기 힘들면 잠깐 쉬었다가 다시 올라가지요? 책도 마찬가지랍니다. 산을 오르듯 즐겁게 이 책을 펼쳐 보아요.

- 책을 다 읽었나요?
산을 내려올 때처럼 천천히 곱씹으며 책을 내려와요!
깔딱고개를 올라갈 때면 숨이 턱턱 차올라요. 그래도 한 발 한 발 계속 오르다보면 어느새 산꼭대기에 다다르지요. 조금 어렵고, 딱딱한 내용이어도 한 장 한 장 넘기다 보면 어느새 책 한 권이 뚝딱 넘어가지요. 물론 너무 재미있으면 금세 책장이 넘어갈 거고요. 자, 산꼭대기에 오르고, 책장도 끝가지 다 넘겼나요? 이제 산에서 내려오고, 책에서도 내려올 시간이에요. 어떻게 내려올까요? 그냥 순식간에 폴짝 산에서 내려오거나 책을 쉽게 탁 덮어 버리지 말아요. 내가 본 것들을 천천히 곱씹으며 내려오고, 내용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며 천천히 덮어요. 그리고 생각해 봐요. 책을 읽는 것과 산을 오른다는 것, 무엇이 같고 무엇이 다를까요? 엄마 아빠와 또는 친구들과 이야기하면서 말이에요. 이 책을 읽다 보면, 등산과 책 읽기의 과정을 비교하는 재미가 쏠쏠하답니다.
그림작가 정보
  • 강은경
  • 1998년 한국 출판미술대전 광고.팬시 부문에 입선하였으며 1998년 한국통신 카드 디자인 공모 일러스트레이션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작품으로는 <컵이 말을 해요> <가장 큰 재산> <코가 길어요> 등 다수가 있으며 현재 프리랜스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입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