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00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토끼야, 너는 어디서 왔니?”
    공원에 버려진 하얀 토끼의 험난한 사계절 생존기

    4월의 어느 날, 캄캄한 밤에 누군가가 토끼 한 마리를 데리고 공원에 왔어요. 그날 토끼는 함께 집으로 돌아가지 못했어요. 공원 풀밭에 홀로 남겨졌거든요. 그 후로 아무도 토끼를 찾으러 오지 않았어요. 이제 공원은 토끼의 집이 되었어요. 4월에 버려진 토끼 사월이는 그곳에서 무사히 다음 봄을 맞이할 수 있을까요?
    출판사 리뷰
    공원에 버려진 토끼는 정말 잘 지낼 수 있을까?
    “많이 먹어, 백설공주야.” 하얀 토끼 백설공주가 따뜻한 집에서 가족의 귀여움을 한몸에 받으며 살았어요. 잘 먹고 쑥쑥 자란 백설공주는 토끼장에서 폴짝폴짝 뛰었어요. 그리고 얼마 후 백설공주는 아무리 뛰어도 머리를 부딪치지 않는 공원에 덩그러니 남겨졌어요. 그날부터 토끼에게 백설공주라고 불러주는 사람은 없었어요. 토끼를 버린 사람들이 알고 있는 이야기는 여기까지예요. 지금부터 들려주는 이야기는 아무도 알고 싶어 하지 않을지도 몰라요. 버려진 토끼가 공원에서 어떻게 사계절을 보냈는지 말이에요. 이제부터 토끼의 이름은 사월이에요. 먹이를 주는 아저씨가 4월에 버려진 토끼에게 사월이라는 새 이름을 지어줬거든요. 사월이는 다른 토끼들과 잘 지내지 못해 공원 구석에 숨어 지내다가 까만 토끼 까망이를 만나 함께 다니기 시작했어요. 평화로운 공원에는 토끼를 위협하는 일들이 가득했어요. 두 토끼는 산책 나온 커다란 개에게 쫓기고, 천적에게 새끼를 빼앗기기도 했어요. 하루하루가 모두 마지막이 될 뻔한 날들이었어요. 힘겹게 위기를 넘긴 사월이와 까망이는 과연 내년 봄에도 공원에서 함께할 수 있을까요?

    우리 집 막내, 반려동물.
    가족이라면 마지막까지 함께해 주세요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이 늘어나고 있어요. 하지만 늘어난 수만큼 버려지는 동물의 수도 늘었다는 사실을 알고 있나요? 올림픽 공원과 몽마르뜨 공원에 가면 풀밭을 뛰어다니는 토끼들을 쉽게 볼 수 있어요. 토끼 대부분이 집에서 살다 공원에 버려졌대요. 오죽하면 토끼를 더는 공원에 버리지 말라는 안내문이 공원 곳곳에 걸려 있겠어요. 토끼뿐 아니에요. 강아지, 고양이도 쉽게 버려요. 예전에는 작았는데 너무 커져서, 너무 시끄러워서, 털이 많이 날려서……. 책임감 없는 사람들이 동물을 데려와 여러 가지 말도 안 되는 이유로 죄책감 없이 동물을 버려요. 동물들이 공원에서도 길에서도 잘 지낼 거라며 애써 합리화하면서 말이지요. 하지만 그들이 외면한 현실은 생각보다 더 참혹해요. 같은 종끼리 공원 내 영역을 두고 싸움을 벌이고요. 천적에게 공격을 당해 목숨을 잃고, 먹이를 제대로 먹지 못해 굶어 죽기도 해요. 심지어 나쁜 사람들에게 잡혀 학대당하기도 하지요. 반려동물을 입양하기 전에 우리는 동물을 끝까지 잘 책임질 수 있는지 오랫동안 생각해야 해요. 그리고 함께 사는 가족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새 가족을 맞아야 해요. 가족은 어떤 이유로도 버리는 게 아니거든요.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
그림작가 정보
  • 문명예
  • 대학에서 출판디자인을 공부했으며 지금은 그림책에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딸 아이가 부르는 맑은 동요를 듣고 영감을 받아 빠알간 열매를 그리고, 나무 한 그루 돌보듯 정성스런 손길로 《앵두》그림책을 만들었습니다. 엄마가 되어 아이를 키우면서 다시 보고 배우는 세상을 그립니다.

     

글작가 정보
  • 최진우
  • 서울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했다. 웅진씽크빅에서 『21세기 웅진학습백과』 등 많은 책을 만들었다. 지금은 하늘눈 출판사에서 일하면서 어린이들을 위한 글을 쓰고 있다. 『딩동! 식품은행입니다!』, 『,백구야, 너를 믿고 달려 봐!』, 『광릉숲의 비밀』 등을 썼고, 『책 읽기가 어렵지 않아요』, 「꿰맨 머리 몬스터」시리즈, 『왕중왕 공룡 최강자』와 같은 어린이 책을 번역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