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35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매직 돋보기를 움직여서 우리의 몸 속을 관찰한다

    『매직 돋보기 우리 몸이 궁금해』는 돋보기로 사람의 몸속 구석구석을 들여다보는 경험을 하게 해주는 조작책이다. 글과 그림으로만 정보를 전달하는 것이 아니라 책 안에 장치화한 돋보기를 움직여 몸속에 있는 여러 기관들을 살펴보는 간접체험을 제공한다. 우리 몸은 세상의 어떤 기계보다 더 복잡하고 신기하다. 보고, 듣고, 말하고, 먹고, 싸고, 움직이고 생각하는 우리 몸의 각 기관과 구조, 기능에 관한 지식을 알려준다.

    출판사 리뷰
    사람의 몸은 세상에서 가장 복잡한 기계와 같아요
    멋진 자동차가 도로 위를 쌩쌩 달려갑니다. 자동차는 약 2만개가 넘는 부품으로 되어 있다고 해요. 정말 복잡한 기계가 아닐 수 없어요. 그런데 사람의 몸이 자동차보다 훨씬 더 복잡한 기계와 같다면 믿을 수 있나요?
    사실이에요. 사람의 몸은 세상의 어떤 기계보다 더 복잡해요. 사람의 몸은 수십조개의 세포로 이뤄져 있거든요. 비슷한 세포들이 모여서 조직을 이루고 다시 조직이 모여서 기관을 만들어요. 음식을 먹고 소화시키는 일을 하는 입, 위, 창자 등이 기관이에요. 이 밖에도 숨쉬고, 말하고, 보고, 듣고, 느끼고, 생각하고, 손발을 움직이기 위해서 몸 속에서는 수많은 조직과 기관들이 일을 하고 있어요. 이렇게 놀랍고 신기하고 복잡한 우리 몸에 대해서 알아보는 일도 참 멋진 일이 아닐 수 없어요. 그런데 자동차의 내부가 궁금하다면 차의 앞 뚜껑(보닛)을 열어 살펴볼 수 있지만, 우리 몸은 그렇지 않아요. 아프거나 다친 사람을 수술하는 의사 선생님 또는 의사가 되기 위해 공부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사람의 몸 속을 직접 관찰하기는 어려워요.

    입체적으로 우리 몸 속을 관찰하는 과학 지식책
    『매직 돋보기 우리 몸이 궁금해』는 미래의 의사 선생님이 될 어린이에게 우리 몸을 쉽게 관찰하게 해주는 책이에요. 의사가 꿈이 아니더라도 호기심 박사 어린이들에게도 신비하고 놀라운 우리 몸에 관한 궁금증을 풀어 주기 딱 좋은 책입니다. 우리 몸을 이루고 있는 뼈대, 근육, 피, 허파(폐), 위, 창자, 간 등 여러 기관들에 대한 지식 정보를 담고 있어요. 그리고 각 기관이 우리 몸의 어디에 있는지를 책 안에 특수하게 제작된 매직 돋보기를 움직이면서 찾아볼 수 있어요.
    궁금증이 폭발하는 5~6세 어린이의 호기심 레이더에는 이런 질문 목록들이 들어가곤 합니다.
    “피는 무슨 일을 해요?” “음식을 먹으면 어떻게 똥이 돼요?” “왜 잠을 자야 해요?”
    하지만 어른들도 이런 호기심을 해결해 주는 일이 쉽지 않아요. 글과 그림으로 잘 설명된 인체 관련 과학책들이 많이 있지만 이 역시 어린이들에게 쉽지 않지요. 『매직 돋보기, 우리 몸이 궁금해』는 우리 몸의 구조에 대한 총체적인 정보를 입체적인 책 구조를 통하여 접하게 해주기에 호기심을 해결해주는 데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매직 돋보기 우리 몸이 궁금해』를 통하여 지식뿐 아니라 나의 몸을 소중히 여기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습관에 대한 내용도 빠뜨리지 않습니다.

    교과 연계 단원
    -누리 과정
    신체운동건강 : 신체활동 즐기기, 건강하게 생활하기
    자연탐구 : 탐구과정 즐기기
    -1학년 통합교과
    봄2, 1.알쏭달쏭 나
    -3학년 과학
    1학기 : 1.과학자는 어떻게 탐구할까요?
    -4학년 과학
    1학기 : 1. 과학자처럼 탐구해 볼까요?
    -6학년 과학
    2학기 : 4.우리 몸의 구조와 기능
그림작가 정보
  • 애덤 하울링
  • 영국 노리치대학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했다. 어린이책, 신문, 잡지 등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글작가 정보
  • 낸시 딕맨
  • 미국에서 태어나 지금은 영국에서 살고 있다. 어린이책 출판사 편집자로 일하다가 지금은 모험, 역사, 우주, 동물 등 다양한 주제의 어린이책에 글을 쓰고 있다. 

번역가 정보
  • 장혜진
  • 고려대학교 지구환경과학과를 졸업하고 [한겨레 번역가그룹]에서 공부했다. 영어권 좋은 책을 찾아 기획, 번역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나, 여기 있어요!』, 『스스로 학교 : 아젤리아의 비밀 과제』가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