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1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자연을 닮은 캐릭터, 자연의 드라마를 노래하는 그림책

    이와무라 카즈오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생명의 소중함을 담은 그림책으로 전세계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일본의 그림책 작가입니다. 지금까지 100여 권의 그림책을 출간했으며, 그의 대표작인 ‘14마리 시리즈’는 전 세계적에서 900만부가 팔릴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또한 그는 일본 그림책상, 산케이 아동출판문화상, 고단샤 출판문화상 등 일본에서 각종 그림책 관련 상을 수상했으며, 2014년에는 프랑스 예술과 문학 분야에 세운 공헌을 인정하는 기사장(슈벨리에) 훈장을 받기도 했습니다.

    그림책 작가로 활동하던 그는 1975년부터 작은 마을 도치기현으로 이사한 후, 쥐, 다람쥐, 개구리, 토끼 등 자연에서 마주할 수 있는 작은 동물들을 주인공으로 한 따뜻한 이야기들을 발표해 왔습니다. 그의 그림책을 읽다 보면, 작은 동물들의 사랑스러운 움직임에 미소 짓게 되고, 자연에 순응하며 행복하게 살아가는 모습에 감동하곤 합니다.

    자연과 생명이 이와무라 카즈오에게 이야기의 세계로 향하는 문을 열어 주었듯, 『숲속의 아기 친구』는 오늘을 사는 어린이들에게 자연과 이야기의 소리에 귀 기울일 수 있는 문을 활짝 열어 줄 것입니다.
    출판사 리뷰
    아기 다람쥐 파로, 피코, 포로의 엉뚱 발랄 사계절 에피소드 모음 그림책

    ‘아기 다람쥐 시리즈’는 기운 넘치는 아기 다람쥐 파로, 피코, 포로가 봄, 여름, 가을, 겨울을 숲에서 맞으며 겪는 에피소드를 그린 이야기입니다.

    아기 다람쥐 친구들은 휘파람새의 맑은 소리가 공기를 채우고, 눈 녹은 물이 노래 부르며 모여 드는 숲에 살아요. 이 앙증맞은 아기 다람쥐들은 봄이 오면 눈이 땅으로, 바다로, 하늘로 올라간다고 믿고, 굵은 소나기를 함께 피하며 소나기 친구가 되고, 밤에는 왜 꼭 자야 할까 고민도 하고, 가을 찬바람에 엄마가 떠 준 빨간 스웨터와 똑같은 빨강을 숲에서 찾고 발견하며 즐거워합니다.

    보는 것만으로도 흐뭇해지는 어린아이들의 마음과 생각이 이와무라 카즈오의 따스한 시선을 만나 그야말로 마음을 따뜻하게 데우는 여섯 권의 그림책으로 다시 태어났습니다.

    따스한 봄 기운만큼이나 사랑스러운 아기 다람쥐 삼 남매 이야기

    다람쥐 가족이 사는 숲에 완연한 봄이 찾아왔어요. 아기 다람쥐들은 신이 나서 숲속을 누비며 앞사귀를 먹고 있는 송충이도 보고, 벚꽃 꿀을 먹고 있는 벌도 봅니다. 그러다 혼자 울고 있는 아기 새를 발견하게 되지요. 아기 다람쥐들은 울고 있는 아기 새가 그저 안쓰러워요. 혹시 엄마를 잃어버리고 배가 고파서 울지도 모른다고 생각한 아기 다람쥐들은 먹이를 찾아 주기로 해요. 솔방울이며 벚꽃을 가져다주지만 아기 새는 마음에 들지 않는 표정이에요. 아기 새가 도대체 무얼 먹을까 고민하던 순간, 엄마 새가 날아오더니 아기 새 입에 무언가를 넣어 줍니다. 과연 아기 새가 먹은 건 무엇일까요? 싱그러운 연둣빛으로 변한 나무들과 상큼한 분홍빛 벚꽃 가득한 숲의 풍경이 세밀하고 아름답게 담겨 있어, 봄내음이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혼자 있는 아기 새를 위해 먹이를 구해 주려 부단히 노력하는 아기 다람쥐들의 고운 마음씨가 따스하게 숲을 감싸는 봄 기운처럼 마음을 데웁니다.
그림작가 정보
  • 이와무라 카즈오
  • 저자 이와무라 카즈오는 1939년 도쿄에서 태어나 도쿄예술대학 공예과를 졸업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 『14마리의 아침밥』 등 「14마리 시리즈」가 있고, 에릭 칼과의 합작 그림책 『어디 가니? 친구 만나러』, 산케이아동출판문화상을 받은 『혼자 탄 막차』, 고단샤출판문화상 그림책상을 받은 『생각하는 개구리』가 있으며, 「뾰족산의 모험 시리즈」 「행복한 생쥐 가족 시리즈」 등이 있습니다. 1998년 도치기현 바토마치(현 나카가와마치)에 ≪이와무라 카즈오 그림책의 언덕 미술관≫을 개관하여, 그림책ㆍ자연ㆍ어린이를 주제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번역가 정보
  • 김영주
  • 덕성여대 서반아어과를 졸업하고 한국외대 통번역대학교 국제회의통역 석사를 취득했다. 현재 통번역학 박사 과정 중. KBS World Radio 스페인어 번역 작가 겸 프로그램 진행을 맡고 있으며 엔터스코리아 스페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역서로는 『조금 느려도 괜찮아』, 『살바도르 달리』, 『갈릴레오 갈릴레이』,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등 다수가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