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520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내일 또 싸우자!』는 상두와 호두가 벌이는, 순우리말 11가지 싸움을 통해 아이들에게 ‘올바르게 잘 싸우는 방법’을 소개하는 국내 창작 그림책입니다. 말싸움, 주먹싸움, 몸싸움, 감정싸움, 풀싸움, 눈싸움, 닭싸움, 머리싸움, 꽃싸움, 연싸움, 물싸움까지 순우리말로 구성된 다양한 싸움들을 보여 주며, 싸움에도 반드시 지켜야 할 규칙이 있다는 사실을 알려 줍니다. 『내일 또 싸우자!』를 통해 치열하되 공정하게 벌인 싸움을 끝마쳤을 때 비로소 한 걸음 더 성숙한 아이로 자랄 수 있다는 점을 깨달을 수 있습니다.
    출판사 리뷰
    싸움을 바라보는 색다른 관점 『내일 또 싸우자!』
    싸울수록 더 싸우고 싶은, ‘또 싸우고 싶은 싸움’이 있다!?

    『내일 또 싸우자!』 속 상두와 호두가 싸우는 모습은 사실 모두에게 익숙해요. 형제는 물론, 자매와 남매인 경우에도 치열하게 싸우면서 성장하니까요. 어른들은 그때마다 아이들을 혼내면서 ‘두 번 다시 싸우지 마!’ 하고 경고하지요. 하지만 사실 싸움을 멈추는 것도 그때뿐, 아이들은 곧 아웅다웅하고 만답니다. 상두와 호두의 할아버지는 그 사실을 너무 잘 알고 있어요. 그래서 기발한 방법을 떠올리지요. 바로 ‘또 싸우고 싶은 싸움’을 하는 것! 본격적으로 싸워 보라는 할아버지 말에 상두와 호두는 어리둥절하지만, 질 수 없다는 생각에 할아버지가 제안한 싸움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지요. 하지만 또 싸우고 싶은 싸움은 이상하게도 싸울수록 즐겁고 재미있는 일만 가득 만들었어요. 눈을 깜빡이지 않아야 이기는 ‘눈싸움’에선 상두가 지은 우스꽝스러운 표정 때문에 호두가 침을 튀기며 웃었고, 상대방의 연줄을 끊어야 이기는 ‘연싸움’에선 서로 맞붙지 않고 사이좋게 연을 날렸지요. 연을 그냥 날리기만 해도 재밌었거든요. 어느새 두 아이는 다양한 싸움을 놀이처럼 즐기게 되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손을 꼭 붙잡고 “내일 또 싸우자!” 하고 약속하지요. 『내일 또 싸우자!』는 한 장씩 넘길수록 싸움 덕분에 사이가 점점 더 돈독해져 가는 상두와 호두를 만나 보는 즐거움이 가득한 그림책입니다.

    오늘도 잘 싸웠다! 내일도 신나게 싸우자! - 세상에서 제일 잘 싸우는 방법!

    싸움이란 서로 이기려고 다투는 거예요. 하지만 싸움도 ‘어떻게 싸우느냐’에 따라 여러 종류가 있지요. 『내일 또 싸우자!』에서 상두와 호두는 무려 11가지 싸움을 벌여요. 두 아이가 아침부터 게임기를 차지하려고 벌인 말싸움과 주먹싸움, 몸싸움, 감정싸움은 서로를 미워하게 하는 싸움이에요. 자기주장만 펼치거나 손이나 발로 상대를 때리는 일은 서로에게 상처만 주기 때문이지요.

    할아버지의 호통에도 계속 감정싸움을 하던 상두와 호두는 또 싸우고 싶은 싸움을 시작하면서 처음으로 정정당당한 규칙을 세운 싸움을 벌이게 돼요. 여러 가지 풀을 많이 뜯어 가져오는 사람이 이기는 풀싸움, 눈을 깜빡이지 않고 오랫동안 견디는 사람이 이기는 눈싸움, 한쪽 다리를 손으로 잡고 맞붙는 닭싸움 등을 통해 아이들은 싸움에도 지켜야 할 규칙과 예절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깨달아요. 더 나아가 상두는 닭싸움에서 금세 넘어진 호두를 보고는 자신보다 몸집이 작은 호두가 당연히 질 수밖에 없다며, 호두에게 불리한 싸움이었다고 말하지요. 이렇듯 공정하되 치열한 싸움 덕분에 상두와 호두는 더욱 끈끈한 우애를 맺은 채 집으로 돌아가지요.

    『내일 또 싸우자!』는 올바르게 잘 싸우는 방법을 다룬 그림책이에요. 아이들은 자라면서 자아가 뚜렷해지기 때문에 자연스레 싸우는 상황에 많이 마주하게 되지요. 그렇기에 싸움은 피할 수 없는 일일뿐더러, 오히려 잘 싸우면 아이가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지요. 다정히 서로의 어깨에 기대 잠이 든 상두와 호두의 마지막 모습에서 아이가 올바르게 잘 싸운 싸움을 통해 얼마나 성장할 수 있는지를 느낄 수 있답니다.

    『내일 또 싸우자!』 속 순우리말 싸움 11가지

    내일 또 싸우고 싶지 않은 싸움
    · 말싸움: 말로 옳고 그름을 가리는 싸움.
    · 주먹싸움: 주먹으로 하는 싸움.
    · 몸싸움: 서로 몸을 부딪히며 싸우는 싸움.
    · 감정싸움: 서로를 미워하는 마음으로 벌이는 싸움.

    내일 또 싸우고 싶은 싸움
    · 풀싸움: 여러 가지 풀을 많이 뜯는 싸움.
    · 눈싸움: 눈을 깜빡이지 않고 오래 견디는 싸움.
    · 닭싸움: 외다리로 뛰면서 상대는 밀어 넘어뜨리는 싸움.
    · 머리싸움: 머리를 써서 겨루는 싸움.
    · 꽃싸움: 꽃줄기를 맞걸어 당겨 상대의 줄기를 끊는 싸움.
    · 연싸움: 연실을 마주 걸어 상대의 연실을 끊는 싸움.
    · 물싸움: 물을 상대에게 끼얹어 물러나게 하는 싸움.

    11가지 순우리말 싸움을 경쾌하게 표현한 문장과
    두 아이의 싸움을 생생하게 그려 낸 그림의 만남!

    『아이스크림 걸음!』, 『에너지 충전』 등 아이들에게 꾸준히 사랑받는 그림책을 쓴 박종진 작가가 ‘싸움’이란 주제로 새롭게 찾아왔어요. 『아이스크림 걸음!』에서는 순우리말 걸음 12가지를 통해 즐겁고 다양하게 걷는 방법을 소개했다면, 『내일 또 싸우자!』에서는 11가지 순우리말 싸움을 통해 올바르게 잘 싸우는 방법을 소개하고 있답니다. 다수의 어린이책과 그림책에 그림을 그리며, 국내외 독자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조원희 작가가 함께해 상두와 호두의 싸움을 익살스러운 표정과 화려한 색깔로 생생하게 표현하고 있어 작품에 한층 더 몰입할 수 있게 이끌어 줍니다.
그림작가 정보
  • 조원희
  • 홍익대학교에서 멀티미디어디자인을 전공했으며, HILLS(한국일러스트레이션학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했습니다. 조원희는 자연과 동물, 마음속 깊은 곳에 자리 잡은 감정들, 그 밖에 작고 소중한 것에 관해 그림으로 이야기하기를 좋아하는 작가입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 자연을 파괴하는 인간에 대한 작가의 시선을 낮지만 힘 있는 이미지로 전달해 주목을 받은 얼음소년, 죽음에 대한 따스한 시선을 전달한 혼자 가야 해가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박종진
  • 시, 소설, 희곡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글쓰기를 좋아했다. 대학에서 동화를 배운 뒤, 아동 문학에 깊은 애착을 갖고 ‘동화 학교’에서 1년간 동화 창작 과정을 마쳤다. 지금은 사랑하는 딸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를 쓰고 있다. 『꽃씨는 어디로 가는 걸까?』는 작가가 딸을 위해 쓴 첫 번째 그림책이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