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288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 무엇일까요?

    트론은 티라노사우루스의 대장 제스타의 아들입니다. 제스타는 힘이 세다고 약한 공룡을 괴롭히거나 무시하지 않으며, 무엇보다 초원의 평화를 중시합니다. 트론은 이런 아빠를 자랑스러워하지요. 하지만 사고로 아내를 잃고 실의에 빠져 있던 제스타가 힘자랑을 하며 제멋대로 구는 발드를 만나러 갔다가 그만 죽고 맙니다. 발드는 힘으로 제스타를 이겼고 이제 자신이 대장이 되었다며 세상에서 힘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합니다. 트론마저 발드에 의해 초원에서 쫓겨나지요. 정말로 강해야만 살아남을 수 있는 걸까요? 힘이 가장 중요한 것까요?

    [당신을 영원히 사랑해요]는 국내 출간 15주년을 맞은 오래도록 사랑받는 그림책 시리즈 [고 녀석 맛있겠다]의 새로운 버전인 그림 동화책입니다. 초원에서 쫓겨나 낯선 곳에서 살아가는 트론이 자기보다 작고 약한 친구들을 통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깨달아가는 과정을 흥미진진하게 그렸습니다. 가족의 소중함, 우정의 아름다움, 엄마 아빠의 무한한 사랑 등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가 담아낸 다양한 주제와 감정들을 모두 다루고 있지요.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를 엄마 아빠가 읽어준 이야기로 들으며 자란 아이들이 그림 동화책 [당신을 영원히 사랑해요]를 스스로 읽으며 그 안에 담긴 의미와 감동을 다시금 새기고 깨달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출판사 리뷰
    힘이 없어도, 외톨이여도,
    “포기하면 안 돼! 늘 열심히 살아야 해!”

    엄마 아빠의 사랑 속에 늘 행복했던 트론은 하루아침에 세상에서 가장 불쌍한 존재가 되었습니다. 갑작스런 지진으로 벼랑으로 떨어진 엄마는 트론을 구하기 위해 자신을 희생하고, 세상에서 가장 위대하고 멋졌던 아빠는 악당 같은 발드와 싸우다 목숨을 잃었다는 얘기를 듣게 됩니다. 결국 트론은 초원에서도 쫓겨나 낯선 곳에서 외로이 살아가야 했지요. 그런 트론에게 다시 살아갈 힘을 불어넣어준 건 트론보다 더 힘이 없는 친구들이었습니다. 울보여서 이름마저 ‘앵앵’인 스피노사우루스는 외딴 섬에 자신을 먹잇감으로 여기는 티라노사우루스와 갇혔지만 자기 삶은 물론, 빨간 나무 열매를 엄마에게 가져다주려던 자신의 계획도 포기하지 않습니다. 또 ‘키라리’는 너무 작고 힘도 없고 게다가 눈도 보이지 않지만 약한 소리를 하는 트론을 혼내며 늘 열심히 살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어느 날 초원에 위기가 찾아온 것을 알게 된 트론은 위기를 막기엔 자기가 너무 약하다며 좌절하다, 곧 친구들의 말에 용기를 얻고 초원으로 달려갑니다. 힘은 별 문제가 되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우정과 사랑, 용기, 정의, 희생 등 다양한 가치를 전하는 이야기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의 감동을 스스로 읽으며 깨닫는 새로운 경험

    「당신을 영원히 사랑해요」는 국내 출간 15주년을 맞은 오래도록 사랑받는 그림책 시리즈 「고 녀석 맛있겠다」의 새로운 버전인 그림 동화책입니다. 폭넓은 감정을 다루어 아이들에게 다양한 감정과 공감 능력, 감수성 등을 키워준다는 극찬을 받는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의 내용과 주제를 하나의 흥미진진한 이야기로 엮어 담아내었지요. 가족을 구하기 위해 자신을 희생한 엄마 세라, 나보다 남을 먼저 생각한 정의롭던 아빠 제스타, 어떤 순간에도 포기하지 않아야 한다는 울보 친구 앵앵, 늘 열심히 살아야 한다는 키라리. 그들이 보여준 우정과 사랑, 희생, 정의 그리고 용기 등의 주제가 폭 넓게 다뤄지며 진한 감동을 전합니다.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를 엄마 아빠가 읽어준 이야기로 들으며 자란 아이들이 그림 동화책 「당신을 영원히 사랑해요」를 스스로 읽으며 그 안에 담긴 의미와 감동을 다시금 새기고 깨달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미야니시 타츠야
  • 미야니시 타츠야 (Tatsuya Miyanishi)   
    1959년 시즈오카 현에서 태어났습니다. 일본대학 예술학부 미술학과를 졸업했습니다. 인형미술가, 그래픽 디자이너를 거쳐 그림책 작가가 되었습니다.『오늘은 정말 운이 좋은걸』『찌찌』로 고단샤 출판문화상 그림책 상을 받았습니다. 작품으로는『배고픈 늑대』『똥』『야옹』『오늘은 왜 운이 좋은 걸까』『돼지와 늑대 100마리』『개구리의 낮잠』『메리 크리스마스, 늑대 아저씨!』『크림, 너라면 할 수 있어!』등이 있습니다.
번역가 정보
  • 송소영
  • 한국에서는 식품공학을 전공했으며 일본 레이타쿠 대학에서 일본어를 전공하고, 같은 대학 대학원의 언어교육연구과에서 비교문명문화를 전공으로 석사를 취득했다. 저자의 마음까지 함께 전하는 번역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며 좋은 책 소개를 위한 번역 기획 활동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사표를 내지 않는 회사, 헤이세이건설』, 『다자이 오사무, 죽음을 말하다』(전자책, 공역), 『강아지 칭찬 트레이닝』, 『빨간 토마토 레시피 57』, 『전하고 싶은 일본의 맛』, 『처음 하는 페트병 채소밭』,『1일 1선』,『568 조미료 소스 양념 대박과』,『잘 나가는 사람은 20대가 다르다』외 다수가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