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20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겨울을 이기고 찾아온 봄을 통해
    아이들의 고운 마음을 싹틔우는 그림책

    때 묻지 않은 자연을 간직한 어느 시골 마을에 추운 겨울을 비집고 찾아온 봄을 정감 있는 시와 그림으로 담았습니다. 겨울에서 봄으로 바뀔 때의 신비로운 모습을 이 책에서 볼 수 있습니다. 하얀 눈이 아직 녹지 않고 듬성듬성 남아 있는 곳에서 피어난 새싹과 들꽃, 따뜻한 남쪽 바람이 코끝을 스친 뒤 내리는 반가운 봄비, 회색빛에서 오색 빛깔로 바뀌는 산과 들…. 아이들은 이 책을 통해 봄이 오면 자연에서 어떤 재미있는 일이 일어나는지, 또 자기 주위의 모습이 어떻게 바뀌는지 알게 됩니다. 봄을 기다리는 순수한 아이의 모습을 통해 자연을 대하는 고운 마음씨가 생기고 자라나게 합니다.
    출판사 리뷰
    다가오는 봄을 소리로 관찰해요

    책에는 겨울에서 봄으로 계절이 바뀔 때 들을 수 있는 소리로 가득합니다. 얼음 밑에 돌돌 흐르는 시냇물 소리, 봄비가 내리며 후드득 창문을 두드리는 소리, 겨우내 안 보이던 새들이 찾아와 부르는 노랫소리, 시끌벅적 밖에서 노는 아이들의 소리. 그리고 이 책은 앞동산에 활짝 핀 복사꽃에도 귀를 기울이게 합니다. 자연을 눈으로만 관찰하는 게 아니라 귀로 듣고, 손으로 만지고, 냄새를 맡아 보는 것이 중요하지요. 아이가 온몸으로 자연을 체험할 때 그 자연을 잘 이해하고, 자연 속에서 살아가는 생명체에 사랑을 갖게 되고, 나아가 더욱 훌륭하게 성장할 것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백은희
  • 1968년 전북 정읍에서 태어나 이화여자대학교와 대학원에서 광고 디자인을 전공했습니다. 현재 어린이들을 위한 따뜻하고 표정이 잘 살아 있는 그림들을 주로 그리는 자유 일러스트레이터입니다. 작가가 쓰고 그린 그림책으로『퉁이의 노란 모자』가 있으며 그 밖에『행복한 한스』『내 발은 장난꾸러기』『꿀꿀꿀 돼지는 뚱뚱해요』『코뿔소는 정말 못 말려!』『남산숲에 남산제비꽃이 피었어요』등의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글작가 정보
  • 정인철
  • 프뢰벨 장학재단 이사장이자 그림동화연구소 연구원이다. 지금까지 출간한 동화책으로 『빨강 눈 파랑 눈』, 『산타를 만날 거야』, 『꿈꾸는 나무』, 『받고 싶은 생일 선물』, 『산타 할아버지께 선물을 드려요』, 『꽃 마을』, 『단짝』, 『할머니는 꽃들하고 말해요』, 『바다로 간 누나』 등이 있다.
번역가 정보
  • 정세로
  • UC버클리 대학에 다니며 이 책을 번역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