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612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어린이가 꼭 알아야 할 동물 복지 이야기!
    우리가 함부로 대하는 소중한 생명들
    “동물은 장난감이 아니에요!

    어린이들에게 색다른 시각을 제시하고 생각해 보게 하는 해와나무의 개념 정리 시리즈 ‘딴생각딴세상’의 일곱 번째 책이 나왔습니다. 특히 딴딴 시리즈 중 어린이들의 학교 급식과 관련한 먹거리의 소중함을 재미있게 다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급식 먹고 슈퍼스타』의 주인공 마녀 마두리가 이야기를 이어가 친밀감을 더해 줍니다. 이번에는 동물권에 관한 이야기예요.

    가족이나 친구들과 동물원에 가 본 경험이 있을 거예요. 텔레비전에서만 보던 야생동물인 사자, 호랑이, 코끼리 등을 실제로 보았을 때의 놀라움을 기억하시죠? 그러나 가만히 생각해 보면, 드넓은 밀림에서 살던 동물들이 좁다란 울타리 안에 갇혀서 사람들의 구경거리와 호기심의 대상이 되었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기도 해요.

    지구상에 사는 모든 생명체들 중 구경거리나 호기심의 대상이 되기 위해 태어난 존재는 없을 거거든요. 그렇다고 우리가 당장 동물원을 없앨 수는 없어요, 그렇다면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지, 꼬마 마녀 마두리와 함께 알아볼까요?
    출판사 리뷰
    소중한 생명으로 존중받아야 할 동물들_동물권 이야기

    사람에게 인권이 있다면 동물에게는 동물권이 있어요. 이 책에서는 소중한 생명으로 존중받아야 할 야생동물들의 이야기를 들려주어요. 코끼리, 오랑우탄, 호랑이, 침팬지 등이 동물원에 살면서 왜 병들고 우울해하는지, 동물쇼에 등장하는 야생동물들은 무대 뒤에서 어떤 일을 겪는지 말이에요. 물론 듣고 나면 슬플 수도 있지만,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것은 동물은 장난감이 아니라는 점이에요.

    그렇다고 동물원에 가지 않겠다고 결심하거나, 동물원에 가는 사람을 흉보면 안돼요. 생명 존중의 자세를 갖고 동물원 동물들을 ‘관찰’ 해 보고요, 동물원에 있는 야생동물들에게 무엇이 필요할지 생각해 보는 것도 좋을 거예요. 또 내가 자주 보러 가는 야생동물들이 갑자기 이상한 행동을 하지는 않는지, 그런 행동을 한다면 원인이 무엇일지 주위 어른들과 함께 이야기해 보는 것도 좋을 거예요.

    서울시가 선포한 [동물원 동물 5대 자유]를 알려드릴게요. 이 내용은 전세계 동물단체들이 동물 복지를 가늠하기 위해 적용하는 기준이에요.
    1. 배고픔과 목마름으로부터의 자유 2. 환경이나 신체적 불편함으로부터의 자유 3. 고통, 질병, 부상으로부터의 자유 4. 정상적인 습성을 표현할 자유 5. 두려움과 스트레스로부터의 자유
그림작가 정보
  • 김고은A
  • 독일에서 그림을 공부하고 작가가 되었으며, 현재 독일에서 열심히 그림을 그리고 있다. 쓰고 그린 책으로『눈행성』『딸꾹질』『일어날까? 말까?』『우리 가족 납치 사건』등이 있으며,『말하는 일기장』『똥호박』『욕망, 고전으로 생각하다』『공부의 신 마르크스, 돈을 연구하다』등에 그림을 그렸다.
글작가 정보
  • 신현경
  • 초등학교를 졸업할 즈음 처음 돈가스를 먹었어요. 원피스도 입었어요. 고등학교를 졸업할 즈음 처음 지하철을 탔어요. 멀미약도 먹었어요. 기사 쓰기가 지루해질 즈음 처음 동화책에 빠졌어요. 상도 받았어요. 단편 동화로 KB동화제에서 장려상을 받고, 청소년 단편 소설로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을 받았어요. 이야기를 짓는 건, 원피스 입고 돈가스 먹으러 가는 것처럼 설레는 일이에요. 멀미약 먹고 지하철 탈 때처럼 겁나면서도 부푼 일이고요. 그래서 지금은, 지하철역 코앞에서 살면서 이야기 짓기에 푹 빠져 있어요.
한줄댓글
  • 이은경A
  • 2019-03-27
  • 어제 아이들에게 읽어주다가, 롱브라운이 분노하는 장면에서! 아이들이랑 저랑 깜놀랐어요. 그 장면 그림이 압도적이었어요. 작가의 동물사랑이 느껴졌어요. 오늘은 결말부분으로 가는 장면을 읽어줄건데 저도 기대됩니다!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