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31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심심하면 톡톡, 지루하면 터치!
    온종일 스마트폰! 이제 스마트폰 보다 더 재미있는 책의 세계로 빠져 봐요!

    요즘 집마다 부모님과 자녀 사이에 스마트폰 전쟁이 심각해지고 있습니다. 여가에 스마트폰으로 영상을 보거나 게임을 하는 어린이가 많아졌기 때문이지요. 독서는 자발성과 자기 주도성을 기초로 하므로 스스로 탐색하고 주도적으로 결정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됩니다. 그뿐만 아니라 창의력의 기초가 되고 학습의 능률을 높이는 데에도 효과가 있어요. 그런 의미에서 제대로 독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그런데 과연 스마트폰으로 우리 아이들은 제대로 독서하고 있을까요?

    스마트폰을 보며 걷는 사람들을 일컫는 ‘스몸비족’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한 요즘, 여성가족부와 통계청의 발표에 따르면 우리나라 청소년의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비율이 30%, 즉 10명 중 3명꼴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스마트폰을 쓰는 연령대가 낮아지면서 초등학생의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비중이 해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는 것 역시 심각한 문제입니다. 강남세브란스 소아청소년정신과 김은주 교수는 “아동, 청소년기에는 여러 가지 신경세포 발달이 이뤄져야 하는데 스마트폰이 주는 강한 시각적 청각적 자극에만 노출되다 보면 일상의 자극은 시시하거나 밋밋하게 느껴진다.”라고 말합니다.

    또한 디지털 기기 속 화면에 갇혀 공감력을 잃거나 정서장애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하지요. 스마트폰을 오래 이용하는 사람은 오히려 스트레스와 우울, 불안감을 더 느낀다는 주장입니다.

    『책이 스마트폰보다 좋을 수밖에 없는 12가지 이유』에서는 어린이가 일찍 스마트폰을 접했을 때 발생하는 각종 폐해와 이를 극복할 방안으로 독서를 제시합니다. 또한 책의 역사와 독서의 장점을 12가지로 상세하기 설명합니다.
    출판사 리뷰
    밥 먹을 때도,
    화장실 갈 때도,
    쿨쿨 잠잘 때도
    스마트폰, 너 없이는 안 돼!!

    대화 말고 터치가 더 편해!! 실제 친구보다 가상 친구가 더 좋다고?
    이제 손안의 스마트폰을 잠시 내려 놓고 책과 함께 놀아요!

    친구들이 옹기종기 모여 있는 교실 풍경. 친구와 모여 웃고 떠들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겠지 싶겠지만 요즘 교실 풍경은 다릅니다. 내 요구를 뭐든 잘 들어주는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느라 수다는커녕 옆의 친구의 눈조차 마주칠 일이 없습니다. 함께 있든 각자 자리에 앉아 있든 말없이 스마트폰에 몰두하는 어린이 친구들의 모습은 어찌 보면 각각 떨어져 있는 섬과도 같습니다.
    《책이 스마트폰보다 좋을 수밖에 없는 12가지 이유》는 초등생 어린이들에게 스마트폰 사용을 줄이고, 책에 대한 소중함을 느끼게 해 주는 생각 동화책입니다. 한 반에 30명 중 15명 이상이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는 요즘, 스마트폰은 어린이 친구들의 절친이자 필수 아이템이 되어 버렸습니다. 대화보다 스마트폰 채팅이 편해진 어린이 친구에게 이제 현실 세계보다 가상세계가 더 익숙하지요. 그리고 그 가상세계에서 끊임없이 소통하고 활동하느라, 지식의 보고인 독서를 소홀히 여기게 됩니다. 이 책은 독서를 통해 상상력을 키우고, 자기 주도성을 키워나가야 할 시기에 스마트폰에 빠져 있는 아이들을 생생히 그려 내어 스마트폰의 슬기로운 쓰임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강조합니다. 또한 오래 전부터 우리에게 지식과 상상력을 불어 넣었던 책의 소중함을 상세하게 이야기하지요.

    무조건 스마트폰을 쓰지 말고 독서만 하라고 강요할 수는 없습니다. 어린이 스스로 스마트폰을 어떻게 써야 할지를 고민해야 할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이제 도구로서 스마트폰을 바라보고, 어린이가 직접 스마트폰을 좋은 도구로 만들지 나쁜 도구로 만들지 생각해보아야 합니다. 또한 어린이 스스로 독서의 소중함을 깨달아야 합니다. 이 책은 또래 친구와의 소속 욕구, 소통 욕구 같은 친구들의 공감을 일으키며, 건강하게 스마트폰을 생활 속에서 쓰는 방법을 일러 줍니다. 또한 독서를 통해 스마트폰 중독에서 헤어 나오는 방법도 일러줍니다.
그림작가 정보
  • 노은주
  • 한양대학교 경영대학원을 졸업한 뒤, 꼭두 일러스트 교육원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습니다. 현재는 한국과 캐나다를 오가며 두 아이의 엄마이자 어린이책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그린 책으로 『우리 사부님이 되어 주세요』가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