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06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공룡 사진첩에 닭이 있다!
    4세부터 1억 5000만 살까지 읽을 수 있는
    우리 가까이, 살아 있는 공룡에 관한 진실 이야기!

    깃털 달린 공룡 화석이 발견되면서 ‘공룡’이 오랜 세월을 거치며 ‘새’로 살아남았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어요. 많은 새 중에서도 닭과 칠면조가 특히 공룡과 가까운 후손이라고 해요. 공룡은 아직 살아 있고, 심지어 우리 가까이에 있던 거예요!

    『1억 살 먹은 공룡부터 지금까지 공룡 사진첩』은 사랑스러운 암탉 부인이 가족 앨범을 보여 주며 왜 자신이 공룡의 후손인지 설명하는 재미있는 그림책입니다. 암탉 부인 할머니의 할머니의 할머니의 할머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사진첩에는 정말 닭과 닮은 공룡 가족의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날지는 못해도 벨로키랍토르는 깃털이 나 있었고, 발 모양이 닭과 비슷했어요. 머리부터 꼬리까지 이어지는 스테고사우루스의 삐죽삐죽한 골판은 닭 볏을 닮았지요.

    이 책은 책 속의 책, 정확하게는 책 속의 사진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암탉 부인이 사진첩을 넘기면 이야기는 공룡이 살았던 시대로 훌쩍 시간을 거슬러 올라갑니다. 사랑에 빠져 결혼을 약속하고, 아기를 낳고 행복을 나누는 공룡 가족들. 공룡 가족의 아름다운 순간순간이 작가 특유의 풍성한 색감과 발랄한 그림으로 포착되어 있습니다.

    닭이 들려주는 공룡에 관한 놀라운, 그리고 진실한 이야기는 공룡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정보를 전합니다. 또한 우리와 닮은 공룡의 일생을 바라보며 독자는 사랑과 우애, 교감 등 따스한 감성뿐만 아니라 다양한 관점의 생각을 키울 수 있습니다.
    출판사 리뷰
    우리 할머니의 할머니… 할머니의 할머니가 트리케라톱스!
    이야기를 잘못 찾아온 거 같다는 말에, 암탉 부인은 살짝 화가 납니다. 분명 자신은 공룡이라 공룡 이야기에 나타난 것이니까요. 암탉 부인은 그것을 증명하기 위해 가보로 내려오는 가족 앨범을 꺼내 보여 줍니다.
    암탉 부인 아빠의 먼 친척인 이구아노돈. 이구아노돈의 알은 달걀보다 훨씬 크지만, 모두 알을 낳는 건 같아요. 암탉 부인이 가장 좋아하는 친척 스테고사우루스는 생김새는 물론 식물 먹는 것마저 닭을 똑 닮았지요.
    사진첩으로 공룡의 역사를 담은 이 새로운 공룡 책은 사실적 정보와 재미난 이야기가 적절히 혼합되어 있습니다. 공룡의 탄생부터 무게, 외모와 습관, 생태와 특성, 멸종에 관한 지식이 페이지 대부분을 채우는 공룡 삽화 곳곳에 배치되어 있지요. 닭으로 이어지는 공룡 진화의 진실이 닭의 목소리로 전해지며 유쾌함이 더해집니다. 공룡들의 ‘숨겨진 진실’을 만나며 탐구의 즐거움에 푹 빠져 보세요!

    공룡은 우리 가까이에 살아 있다!
    6500만 년 전, 무언가 끔찍한 일이 지구에 벌어졌어요. 공룡이 살기에 너무 더운 날씨가 되었거나 활활 타는 소행성이 지구와 충돌했을 거라고 해요. 지진과 화산 폭발로 세상은 햇빛 한 점 없는 칠흑 같은 어둠에 둘러싸였고, 먹을 것은 거의 남지 않았죠. 공룡들은 모두 굶어 죽고 말았어요. 아니, 대부분의 공룡이 그랬죠. 왜냐하면, 공룡의 후예인 닭이 우리 곁에 살아 있으니까요!
    이 책은 ‘K-T 대멸종’으로 불리는 지구 환경 변화와 공룡의 일대기를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풍부한 삽화로 보여 주는 그림책입니다. 물감, 판화, 콜라주 등 다양한 기법과 재료로 그려진 그림들이 독자에게 명쾌한 정보를 주는 동시에 과학적 · 문학적 상상력을 자극합니다.
    공룡이 어떻게 사라졌고, 귀여운 닭이 어떤 공룡과 어떻게 연관되어 있는지 살펴보세요. 유쾌한 설명과 사진 같은 그림이 어린이를 특별한 공룡의 세계로 친절하게 안내합니다. 우리 가까이 살아 있던 공룡을 알게 되면, 저절로 호기심이 생기고, 독자는 매일매일 새로운 발견을 찾아 나서게 될 것입니다.

    1억 살 먹은 공룡부터 지금까지, 사랑의 공룡 사진첩!
    보름달 아래 덩치 큰 디플로도쿠스들이 입맞춤하고 있어요. 두 공룡은 평생을 함께하기로 약속했지요. 멋진 신혼여행, 힘겨운 이삿날, 점점 더 늘어나는 가족, 생일 기념 케이크 앞에서 환하게 웃는 아기 공룡. 우리 삶과 같은 공룡 가족들의 일상이 아름답게 펼쳐집니다.
    이 책은 사진첩을 뒤적이며 오래된 기억을, 평범한 일상을 돌아보며 웃음 짓게 하는 신비한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처음 사랑을 전하던 풋풋한 모습, 아기가 태어나던 날의 설렘과 분주함, 온 가족이 시원한 물놀이를 즐기던 시끌벅적한 추억… 공룡 가족들이 점점 하나가 되어 가는 과정이 책 속에 고스란히 담겨 있습니다.
    재미와 감동 속에서 할머니의 할머니를, 가족을 떠올리게 하는 책. 이 책을 통해 가족에 대한 깊고 잔잔한 사랑과 소중함을 느끼며, 더욱 단단한 가족을 만들어 가길 바랍니다.
그림작가 정보
  • 기도 반 게네흐텐
  • Guido van Genechten
    벨기에의 하셀트 미술학교에서 드로잉, 회화, 그래픽, 사진을 공부하고, 오랫동안 그래픽 분야에서 일하다 지금은 어린이 그림책만 만들고 있다.
    1998년에 귀가 길게 늘어진 사랑스러운 토끼를 주인공으로 한 그림책 《리키》로 '국제 일러스트레이터 상'을 받으면서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리게
    되었고, 리키를 주인공으로 한 또 다른 그림책 《내 귀는 짝짝이》로 '하셀트 일러스트 상' 수상하기도 하며 유럽에 이름이 널리 알려진
    작가입니다. 국내에서도 '리키 시리즈'를 비롯하여 '아기 물고기 하양이 시리즈' 와 《누구게?》, 《한밤중에》, 《빨간 내 장화》, 《엄마도 날
    사랑해?》, 《우린 친구니까》, 《그건 내 모자야》 등 수많은 그림책이 소개되었다.

번역가 정보
  • 이경혜
  • 1960년 진주에서 태어나 서울에서 자랐습니다. 한국외국어대학교 불어교육과를 졸업하였고, 문화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하였습니다. 1987년 동화『짝눈이 말』을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한길 문학 동네에 중편『딸』을 발표했고,『문화일보』동계 문예 중편 부문에『과거 순례』로 당선되었습니다. 동화『세상에서 가장 친한 친구』『마지막 박쥐 공주 미가야』『형이 아니라 누나라니까요!』『선암사 연두꽃잎 개구리』, 청소년 소설『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를 썼고,『아큐 이야기』『구렁덩덩 새 선비』『이래서 그렇대요』『쟝크리스토프』『해와 달이 된 오누이』들을 다시 썼으며, 옮긴 책으로는『내 사랑 뿌뿌』『웬델과 주말을 보낸다고요?』『내가 만일 아빠라면』『내가 만일 엄마라면』『다시는 너랑 안 놀거야』『지루한 전쟁』『서커스 대소동』『375번째 소원』‘위대한 음악가’ 시리즈 등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