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294l좋아요 2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2017 아시안 어린이책 상 최종 후보작. 데뷔작 《흰 고양이 검은 고양이》로 2013년 브라티슬라바 일러스트레이션 비엔날레(BIB) 황금사과상을 수상하며 세간의 주목을 받은 일본 신예 작가 기쿠치 치키의 신작이기도 하지요. 이번 작품에서는 강렬한 운동감, 생기, 가락이 살아 움직이는 글과 그림으로 아이의 맑고 신선한 상상 세계를 과감하게 보여 줍니다.

    작은 튜브 수영장에서 장난감들을 가지고 물놀이를 하는 단순한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작품은 물놀이 속에서 상상력을 키우고, 상상과 현실을 구분하는 힘을 키우고, 이 단순한 놀이 속에 건강한 성장을 이루어 가는 아이만의 힘을 강렬하게 보여 줍니다.

    아이는 자신이 만든 밴드의 대장이 되어 멋지게 북을 치며 밴드의 행진에 앞장서고, 행진하며 여러 친구들을 사귑니다. 고양이나 상어 같은 무서운 상대를 만났을 때에는 친구들과 힘을 합쳐 위기를 극복합니다. 그림책을 통해 아이들은 서로 단합하는 마음에 대해 생각할 수 있을 거에요.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2017 아시안 어린이책 상 최종 후보작
BIB 황금사과상 수상 작가가 보여 주는 청량감 넘치는 상상 놀이

고양이, 개구리, 무당벌레 등 친구들과 함께하는
신나는 치티뱅 밴드의 행진,
치티뱅 밴드와 함께 힘찬 행진을 해 보아요!

데뷔작 《흰 고양이 검은 고양이》로 2013년 브라티슬라바 일러스트레이션 비엔날레(BIB) 황금사과상을 수상하며 세간의 주목을 받은 일본 신예 작가 기쿠치 치키의 그림책 《치티뱅 야옹》이 출간되었다. 《흰 고양이 검은 고양이》로 깊고 진한 수묵의 아름다움, 잔잔하고 깊은 주제성이 돋보인 그림책을 보여 준 작가는 이번 작품에서는 강렬한 운동감, 생기, 가락이 살아 움직이는 글과 그림으로 아이의 맑고 신선한 상상 세계를 과감하게 보여 준다. 《치티뱅 야옹》은 아시아의 아름답고 의미 있는 작품들을 엄선하는 2017 아시안 어린이책 상(Asian Children’ Book Award) 최종 후보작으로 선정되어 작품성을 공인받았다.

놀면서 자라는 어린이의 건강하고 청량한 상상력
《치티뱅 야옹》은 작은 튜브 수영장에서 장난감들을 가지고 물놀이를 하는 단순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그러나 이 작품은 물놀이 속에서 상상력을 키우고, 상상과 현실을 구분하는 힘을 키우고, 이 단순한 놀이 속에 건강한 성장을 이루어 가는 아이만의 힘을 강렬하게 보여 준다. 아이는 자신이 만든 밴드의 대장이 되어 멋지게 북을 치며 밴드의 행진에 앞장서고, 행진하며 여러 친구들을 사귄다. 고양이나 상어 같은 무서운 상대를 만났을 때에는 친구들과 힘을 합쳐 위기를 극복한다. 현실 경험이 적을 수밖에 없는 아이들이 마음의 근육을 단단하게 만들 수 있는 것은 간접 경험이 큰 놀이 속에서이다. 짧고 단순한 물놀이 이야기를 흥미롭고 신선한 사건(!)으로 만드는 아이의 놀라운 상상력. 《치티뱅 야옹》에는 건강한 성장을 이루어 가는 아이의 세계가 잘 포착되어 있다.

색들이 노래하고 언어와 소리가 춤을 출 것 같은 작품
시원하고 대범한 그림들이 시선을 사로잡는 《치티뱅 야옹》은 책장을 넘길 때마다 살아 있는 생명체들을 만나고, 그 생명체들과 연합해 앞으로 나아가는 행진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는 작품이다. “치티뱅 치티뱅”을 외치며 치티뱅 밴드가 행진한다. 저마다 흥겨운 감정을 감추지 못하고 손과 발을 자유롭게 움직이며 행진하는 무당벌레, 개구리, 새……. 작가는 이 경쾌한 치티뱅 밴드의 행진을 검정, 빨강, 초록, 파랑, 노랑 다섯 가지 색으로 표현했다. 투박하면서도 거침없이 표현한 강렬한 그림은 등장인물들의 역동적인 움직임은 물론 설렘과 즐거움, 놀람과 불안감 등 감정까지 섬세하게 표현하여 이야기를 한껏 살려 준다.
또한 치티뱅 밴드의 행진에 맞추어 점점 속도가 빨라지는 행진 노래는 치티뱅 밴드의 흥겨움과 긴장감, 설렘을 극적으로 잘 표현하고 있다. 소리 내어 읽으면 마치 뮤지컬 가락을 읊조리는 듯 한 착각이 들 정도로 생기가 넘친다. 색감과 언어가 함께 춤을 추며 행진하는 듯한 느낌을 주는 《치티뱅 야옹》은 글과 그림의 조화를 잘 구현한 그림책의 매력을 느끼게 해 주는 작품이다.
그림작가 정보
  • 기쿠치 치키
  • 1975년 일본 훗카이도에서 태어났다. 2009년 손수 제작한 그림책을 개인전에서 발표하며, 본격적으로 그림책 창작을 시작했다. 데뷔작인 『흰 고양이 검은 고양이』로 2013년 BIB 황금사과상을 수상했으며, 지은 책으로 『치키뱅야옹 ちきばんにゃ?』, 『고양이의 하늘 ねこのそら』, 『나야 나 ぼくだよ ぼくだよ』 들이 있다.
     

번역가 정보
  • 김난주
  • 무라카미 하루키의 『일각수의 꿈』(세계의 끝과 하드보일드 원더랜드), 요시모토 바나나의 『키친』, 구로야나기 테츠코의 『창가의 토토』, 에쿠니 가오리의 『냉정과 열정사이 Rosso』, 히가시노 게이고의 『성녀의 구제』 등 일본의 대표적인 베스트셀러를 번역한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번역가다. 『용의자 X의 헌신』, 『우안』 등을 번역한 양억관의 아내로, 부부 번역가로도 유명하다.1958년 부산에서 태어나 경희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을 수료했다. 1987년 쇼와 여자대학에서 일본 근대문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이후 오오쓰마 여자대학과 도쿄 대학에서 일본 근대문학을 연구했다. 가톨릭대학교 일어일문학과 강사로 활동했으며, 현재 대표적인 일본 문학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며 다수의 일본 문학을 번역했다. 그 밖의 옮긴 책으로 요시모토 바나나의 『데이지의 인생』, 『하치의 마지막 연인』, 『허니문』, 『암리타』, 『하드보일드 하드 럭』, 『타일』, 『티티새』, 『몸은 모든 것을 알고 있다』, 『하얀 강 밤배』, 『슬픈 예감』, 『아르헨티나 할머니』, 『왕국』, 『해피 해피 스마일』 등과 『겐지 이야기』, 『훔치다 도망치다 타다』, 『가족 스케치』, 『천국이 내려오다』, 『모래의 여자』, 『좌안』 등이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